게시판 상세보기 테이블
제목 천수만 양식품종, 조피볼락에서 고수온에 강한 숭어로...
첨부파일 (190719) 천수만 양식품종, 조피볼락에서 고수온에 강한 숭어로...(최종본).hwp
[붙임사진1] 천수만 숭어 양식기술 교육.jpg
[붙임사진2] 천수만 가두리 양식장 질병검사.jpg
[붙임사진3] 천수만 고수온 대응 양식생물 피해저감 설명회.jpg
숭어.jpg
가숭어 (2).jpg
제공일 2019년 07월 19일
담당부서 서해수산연구소/양식산업과
연락처 허영백 : 032-745-0700
오은경 : 032-745-0750
황인준 : 032-745-0730
김수미 : 032-745-0741
첨부파일 6 개

이 자료는 2019년 07월 19일 이후에 보도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천수만 양식품종, 조피볼락에서 고수온에 강한 숭어로...

 ■ 해양수산부 국립수산과학원(원장 서장우)은 지난 17일 서해 천수만에서 고수온에 비교적 잘 견디는 숭어(가숭어)에 대한 양식기술 교육과 질병검사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 지난 달 20, 수산과학원 서해수산연구소에서는 찾아가는 국립수산과학원이라는 현장 컨설팅수산현장 119’를 천수만 양식어업인을 대상으로 여름철 고수온 대응 요령 등 현장설명회를 개최한 바 있다.

   ○ 이번 현장교육은 지난 달 행사의 후속 조치로 천수만에서 증가하는 숭어 양식어가를 위해 양식기술 교육과 숭어가 걸리기 쉬운 질병검사 등이 함께 추진됐다.

 ■ 그동안 천수만에서는 주로 조피볼락을 키웠으나 여름철 고수온 영향으로 폐사가 자주 발생해 경제적 손실이 컸다.

      ※ 천수만 고수온 피해 규모: ’1650억 원, ’17년 피해 없음, ’1829억 원

   ○ 고수온 피해가 가장 컸던 서산 창리어촌계에서는 올해 초부터 조피볼락 대신 가숭어 치어를 입식하여 키우고 있다.

     ※ 천수만 가숭어 양식현황(‘19. 6월 현재): 1,900천 마리

   ○ 가숭어는 수온과 염분변화에 비교적 내성이 강한 어종으로 서식수온은 330로 알려져 있다. 조피볼락의 서식수온은 726이다.

   ○ 숭어는 여름철 고수온기에 연쇄구균병, 비브리오병 등의 질병이 발생할 수 있으므로 질병이 발생하기 전에 지자체 병성감정실시기관, 수산질병관리원 등 전문가의 진료를 받는 것이 좋다.

 ■ 최우정 서해수산연구소장은 천수만 해역에서 조피볼락 대신 숭어를 입식하는 양식어가가 증가하고 있다.”, “앞으로도 숭어 양식기술을 지속적으로 교육하는 것은 물론 고수온에 강한 고급품종 개발을 통해 지역경제에 도움이 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