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상세보기 테이블
제목 수과원장, 전남 적조발생 해역 현장점검
첨부파일 (첨부파일1) 적조발생 해역 현장 점검.jpeg
(첨부파일2) 적조발생 해역 현장 점검.jpeg
(첨부파일3) 적조발생 해역 현장 점검.jpeg
(첨부파일4) 적조발생 해역 현장 점검.jpeg
(220831) 수과원장, 전남 적조발생 해역 현장점검(최종본).hwp
제공일 2022년 08월 31일
담당부서 남해수산연구소/자원환경과
연락처 손호선 : 061-690-8930
박영태 : 061-690-8961
이민지 : 061-690-8961
첨부파일 5 개

이 자료는 2022년 08월 31일 이후에 보도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수과원장, 전남 적조발생 해역 현장점검

제목없음

  ■ 해양수산부 국립수산과학원(이하 수과원) 우동식 원장은 831() 전남 여수~고흥의 적조주의보 발령해역에서 선박 예찰을 실시하고 향후 적조 확산에 대비하여 현장을 직접 점검하였다.

   ○ 해양수산부와 수과원은 전남 해역에서 유해 적조생물 코클로디니움이 출현함에 따라 지난 826일 적조주의보를 선제적으로 발령하였으며, 830일부터 적조경보가 발령되어 적조 확산에 대비한 모니터링을 강화하고 있다.

      * 위기경보 단계: (주의) 적조예비주의보(10개체/이상) &rarr (경계) 적조주의보(100개체/이상) &rarr (심각) 적조경보(1,000개체/이상)

   ○ 이번 예찰을 통해 코클로디니움 적조가 여수 보돌바다에서 가막만 쪽으로 이동, 확산되고 있고, 수온, 염분, 일사량 등 적조 확산의 좋은 조건이 형성되고 있어 양식어업인의 주의와 해수부 및 지자체의 철저한 대비가 필요한 시점임을 확인했다.

      * 연도별 적조피해 발생현황(억 원): ('95) 764 ('03) 215 ('13) 247 ('19) 42

   ○ 수과원은 적조주의보 발령과 동시에 적조종합상황실을 가동하고, 적조 발생 정보를 온라인(적조정보시스템, https://www.nifs.go.kr/red/main.red) 통하여 어업인과 관계기관에 매일 제공하고 있다. 또한 해경, 지자체, 어업인 등 관계기관과 합동 방제 체제를 구축하여 적조 피해 최소화를 위해 힘쓰고 있다.

   ○ 코클로디니움 적조는 90년대 중반부터 거의 매년 양식 어가에 큰 피해를 입혔고, 특히 1995764억 원, 2003215억 원, 2013247억 원의 수산피해를 발생시켰다. 하지만 2017년부터 최근 5년간 적조발생이 미약했고, 201942억 원을 제외하면 적조로 인한 수산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 우동식 국립수산과학원장은 "지금 확산추세이고, 지난 30여 년간 우리 어업인들을 지속적으로 괴롭혀왔던 코클로디니움 적조인만큼 수과원에서도 꼼꼼하게 현장 상황을 모니터링하고 정보를 제공할테니, 어업인들도 적조위기경보 발령 상황에 주의를 기울이시고 먹이 공급량 조절 등 야간 산소발생기 가동 등 적극적으로 대응하여 피해 최소화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목록